Book

어반 페인터 배종훈 작가와 인페인터글로벌이 함께 진행한 일본 소도시 여행(아키타현, 와카야마현, 오카야마 구라시키) 드로잉 에세이가 출간

4 Sep , 2018  

마음을 두고와도 괜찮아 책 표지 최종

유럽의 소도시 풍경을 그림으로 사진으로 SNS에 소개해 수많은 팔로워에게 사랑을 받는 어반 페인터(Urban painter) 배종훈 저자가 이번에는 드로잉 펜과 스케치북을 챙겨서 일본의 소도시로 혼자 떠났다.

여정은 오사카에 이웃한 와카야마 현의 구마노고도 순례길, 시코쿠 섬과 일본 본토를 연결하는 세토대교로 유명한 오카야마 현의 구라시키 미관지구, 드라마 ‘아이리스’ 촬영지로 알려진 아키타 현의 다자와 호수 등이며 한 번쯤 마음을 두고 와도 괜찮은 곳들이다.

여행은 다시 돌아오기 위한 떠남이다. 사람들은 여행을 통해 다시 돌아오는 일상을 견디고 있는지도 모른다. 드로잉 펜이 아니어도 좋다. 연필과 스케치북, 그리고 손에 쏙 잡히는 책《마음을 두고 와도 괜찮아》를 여행 가방에 넣고 일상으로 다시 돌아 오기 위한 혼자만의 여행을 훌쩍 떠나 보는 건 어떨까?

출간 기념 사은품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매력적인 소도시 일본 여행에 관심이 있으신 분들 참여해 보세요~

이벤트 바로 가기 클릭!!

, , , , , ,